일상2008.12.22 01:23
요새 느낀 것이지만
특정 기술에 집착하는 것은 좋지 않다.

c/c++을 하다
API, MFC를 접하고 COM 을 파고..
MS 기술의 신봉자였던 나..

그 후 Java를 맞이하며
Java의 편함에 취해버렸다.
크리티컬한 문제가 아니라면
메모리를 (거의) 신경쓸 일도 없고
JVM의 마법에 빠지고
각종 오픈소스들의 향연에 젖었었다.

UI개발을 하며
각종 브라우저들의 호환성에 씨름하던 중..
Flex를 만났고
플래시의 화려함과 그 쉬운 언어에 혹해버렸었다.

Java의 spring과 ibatis 프레임워크를 접하고
새로운 경험을 하고
Rails를 만나 신세계를 경험했다.
ActiveRecord가 ibatis/hibernate의 어노테이션 보다 편했고
간결함의 미학은 나를 충분히 사로잡았다.

그러나 결국은
html/css/js/ajax과
Java 인 것일까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이버 뉴스 상단의 얇은 회색바는 무엇일까?  (2) 2008.12.30
강컴 서평상 또 받았다;  (6) 2008.12.22
편식 개발은 버리고  (2) 2008.12.22
SCJP 5.0 합격  (8) 2008.12.20
예전에 그렸던 그림들(오에카키)  (0) 2008.12.17
바람의 화원과 프로그래머  (0) 2008.12.16
Posted by 시난
TAG